국토부 "GTX-D·E·F 추진방안 이르면 연말 발표"
국토부 "GTX-D·E·F 추진방안 이르면 연말 발표"
  • 뉴시스
  • 승인 2023.12.05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종점, 주요 환승역, 대략적인 사업비 같이 발표할 것"
조성봉 기자 =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전세사기 유형 및 피해규모 등에 관한 보고를 마치고 자리에 앉고 있다.

 강세훈 기자 = 국토교통부가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D·E·F 노선 추진 방안을 늦어도 내년 초에 발표할 계획이다.

박지홍 국토부 철도국장은 5일 오전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GTX D·E·F 노선 신설안과 관련해 "현재 기획연구를 하고 있다"며 "빠르면 연말, 늦어도 내년 초에 발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박 국장은 "이번 발표는 국가철도망계획에 반영이 가능한 수준으로 사전타당성조사 수준으로 검토되고 있다"며 "이번에 논의 결과를 발표할 때는 시종점, 주요 환승역, 대략적인 사업비는 같이 발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 국장은 재원 조달과 관련해서는 "재정 사업으로 할지, 민자 사업으로 할지는 추후 철도망계획에 반영하고 예비타당성조사를 거쳐서 그런 사안들이 확정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재원 조달 방안을 구체적으로 검토하지 않고 발표했을 때 자칫 희망고문이 되지 않겠느냐'는 국민의힘 김희국 의원 질의에 "계획에 반영할 수 있는 수준으로 발표하는 것"이라며 "세부적인 내용을 담기에는 한계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강희업 대광위원장은 서울 지하철 5호선 김포·검단 연장 사업 노선에 대한 질문에 "12월 중에는 마무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