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날씨] -5도 '꽁꽁' 토요일…빗방울 '후두둑' 일요일
[주말 날씨] -5도 '꽁꽁' 토요일…빗방울 '후두둑' 일요일
  • 뉴스1
  • 승인 2020.11.20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아침 기온이 전날보다 10도 이상 큰 폭으로 떨어진 20일 서울 광화문 광장 인근에서 시민들이 잔뜩 움츠린 채 출근하고 있다. 기상청은 이날 아침 기온은 -1~11도로 전날의 13~23도 보다 중부지방과 전라도는 15도 이상, 그 밖의 지역은 10도 이상 큰 폭으로 떨어지겠다고 예보했다. 2020.11.20/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서울=뉴스1) 황덕현 기자 = 토요일인 21일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아침 기온이 최대 -5도까지 떨어져 춥겠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보통' 이상으로 예상된다. 영상권을 회복할 22일 일요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릴 것으로 점쳐졌다.

기상청은 21일은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서 동해상으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다가 차차 그 가장자리에 들겠고, 22일은 남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중국 북부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 가장자리 영향권에 든다고 전망했다.

토요일 아침기온은 복사냉각에 의해 내륙을 중심으로 0도 이하로 떨어진다. 경기 동부와 강원 영서 지역(내륙)은 -5도 이하를 기록하겠다. 강원 대관령과 태백 등 강원 산간지역도 -4도까지 떨어질 수 있다.

일요일인 22일은 아침 최저기온은 2~12도 가량으로 다소 오르겠다. 다만 서해안을 시작으로 오전께 전국으로 비가 확대되면서 전국이 대체로 흐리겠다. 이 비는 오후 서해안부터 그치기 시작해 오후 대부분 그치겠다.

토요일 아침 최저기온은 -5~6도, 낮 최고기온은 11~17도로 예상된다.

일요일 낮 최고기온은 9~15도 선이 예상된다.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 국립환경과학원 분석을 토대로 내놓는 미세먼지 농도 전망에 따르면 토요일인 21일은 대기 순환이 원활해 전 권역 '좋음'~'보통' 수준을 보일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